2021년04월17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맹성규, 해수부, 우후죽순 행정기관위원회 통합해야 한다!…추진
등록날짜 [ 2021년03월04일 14시28분 ]
 - 해수부 소관 22개 행정기관위원회 80%는 회의 연 2회, 45%는 서면 회의뿐
 

포토샵 /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맹성규 의원(인천 남동구갑)이 “해수부 소관 행정기관위원회 통폐합 등으로 운영 내실화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해양수산부(이하 해수부) 소관 행정기관위원회 운영 현황에 따르면 22개 위원회 중 최근 3년간(2018~2020) 본회의 기준 연평균 2회밖에 회의를 개최하지 않은 위원회가 18개 위원회로 81%에 달했다. 어업재해대책심의위원회, 수산물유통발전위원회, 4.16세월호참사 배상 및 보상 심의위원회 등 18개 위원회의 최근 3년간 본회의 개최수는 9회 미만으로 나타났다. 분과위원회 회의를 포함해서도 연간 3차례 미만 회의를 개최한 위원회도 15개로 68%에 달했다고 맹 의원이 밝혔다. 

전체 위원회의 45%는 오직 서면으로만 회의가 이뤄졌다. 해양수산발전위원회, 원양산업발전심의위원회, 어업인 등 지원위원회 등 10개 위원회는 현장출석 없이 오직 서면으로만 회의를 열었다. 전문가와 민간위원 등 현장의 목소리가 제대로 반영되고 있는지 우려되는 상황이다. 

지난 2월 국회 농해수위에서 해수부 소관 해양폐기물위원회를 신설하는 법안이 의결됐다. 맹 의원은 법안심사소위에서 “위원회 신설보다 더 중요한 것이 운영 내실화”라고 강조하고, “비단 해수부만의 문제가 아니라 전 부처에 걸친 문제인 만큼, 해수부가 먼저 나서서 행정기관위원회 통폐합을 추진해 정비 및 내실화에 모범을 보여달라”고 당부했다. 

맹 의원의 지적에 따라 해수부는 <해양수산발전위원회 운영 실효성 제고 방안>을 마련해 행정기관위원회의 통폐합 및 운영내실화를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중심이 될 수 있는 위원회 산하에 분과위원회를 마련하는 방식으로 통합을 추진하되, 분과위원회에서 실무적인 논의가 활발하게 추진되게 하는 방향이다. 해수부는 이달부터 22개 행정기관위원회의 구성·심의안건·운영실태·존립필요성 등을 외부 전문가와 함께 검토해 통폐합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문 대통령, 여당 초청해 "재난지원금, 3월 중 지원되도록 추경 처리 속도" 요청 (2021-03-10 17:31:00)
“대학 생활, 푸른 청춘이 될 수 있도록”하겠다! 서영교 발의 ‘법’ 국회 통과! (2021-03-03 13:33:25)

문 대통령, 이철희 정무수석비...
일본 육상 자위대, 중국군 침...
일본 코로나 연일 폭증 4,532명 ...
날씨, 중국발 황사 유입 대기...
오늘의 운세, 4월 17일 [음력 3...
남원의 춘향과 몽룡, 창극으로...
예술의전당, 베르디 오페라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