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한국판 뉴딜 국민보고대회...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10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잠적? “박원순 서울시장 유언 같은 말 남기고 나가” 딸 경찰에 신고
등록날짜 [ 2020년07월10일 00시40분 ]
 
 

7월 9일 잠적 되었다는 경찰이 수색하고 있는 박원순 서울시장.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박원순 서울시장이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잠적 상태가 되자 박 시장의 딸이 9일 경찰에 신고했다.

이날 박원순 서울시장이 실종되었다는 신고를 받은 경찰은 기동수색대 2개 중대를 투입해 성북동 인근을 수색하면서 시장의 소재를 파악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박 시장 딸이 이날 오후 5시 17분쯤 ‘4~5시간 전에 아버지(박원순 서울시장)가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집을 나갔는데 전화기가 꺼져 있다’면서 112에 신고했다.

경찰은 경력 2개 중대와 드론, 경찰견 등을 투입해 박 시장의 소재를 추적 중이다.
한편 서울시는 “박 시장이 이날 몸이 좋지 않아 출근하지 않았으며 현재 상황을 확인 중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서울시는 박 시장이 ‘부득이한 사정’으로 이날 일정을 모두 취소했다고 오전 10시 40분쯤 공지해 의구심을 키우고 있다.

박 시장은 이날 오후 4시 40분에 시장실에서 김사열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과 만나 서울-지역 간 상생을 화두로 지역균형발전을 논의할 예정이었지만, 일정이 모두 취소된 상태이다.

현재 박 시장 휴대전화의 전원은 오후 6시 현재 꺼져 있는 상태이다. 
이에 서울지방경찰청장 주재로 경찰 긴급회의 열고 대책을 논의 중이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잠적? “박원순 서울시장 유언 같은 말 남기고 나가” 딸 경찰에 신고
잠적? “박원순 서울시장 유언 같은 말 남기고 나가” 딸 경찰에 신고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속보] 박원순 서울시장 사망...북악산 숙정문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 (2020-07-10 00:58:11)
국립공원 물놀이 안전사고 각별한 주의 필요해 (2020-07-09 13:47:43)

월요일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날씨, 태풍 '장미' 북상 중 오...
일본 코로나19, 1,443명…위기에...
오늘의 운세, 8월 10일[음력 6월...
안젤리미술관, 파주 아트린뮤...
날씨, 중부 수도권 돌풍·천둥...
일본 코로나19 1,565명…도쿄 429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