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H 소형무장헬기 시범비행 ”서울 ADEX 2019...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2월15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문화재청, 국립중앙박물관과 신규지정된 국보·보물 100여건 공동전시 합의!
등록날짜 [ 2019년11월19일 13시40분 ]
 
 



[더코리아뉴스] 김현민 기자 = 문화재청과 국립중앙박물관은 19일 문화유산 조사·연구·전시 등 활성화를 위한 상호협력협약을 체결하고 그 첫 번째 협력 사업으로 2020년 특별전 ‘신규 지정 국보·보물’(가제)을 공동 개최하기로 합의하였다.

정부혁신 과제로 추진하는 이번 협약은 국내 문화유산 정책을 담당하는 대표적인 두 기관이 발전적인 협력 관계를 증진하기 위하여 체결하는 것으로, 두 기관은 주요 발굴‧국가지정문화재 등 문화유산에 대한 조사·연구·전시·보존·관리·활용 분야에 긴밀하게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 문화재의 조사·연구·보존·관리 등 정보 공유, ▲ 국가지정문화재의 공동 전시, ▲ 소장유물의 열람, 대여·전시 활용, ▲ 문화재의 사회 가치 확산 등에 대한 협력 등이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의 첫 번째 협력 사업으로 내년 4월부터 6월까지 특별전 ‘신규 지정 국보·보물’(가제)을 국립중앙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 공동 개최하는 데 합의하였다.

2017년부터 2019년까지 3년간 새롭게 국보로 승격되거나 보물로 지정된 문화재를 전시하는 이번 특별전은 약 40여 개 기관과 사찰, 개인이 소장한 국보·보물 100여 건 등 사상 최대 수량의 국가지정문화재가 한자리에서 국민에게 공개된다.  

이번 특별전에 전시되는 국가지정문화재는 국보 제151호 <조선왕조실록>,  제325호 <기사계첩>, 제327호 <부여 왕흥사지 출토 사리기>, 보물 제1973호 <신윤복 필 미인도>, 보물 제2000호 <김홍도 필 삼공불환도> 등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명품 문화재다.

특히, 그동안 국민이 쉽게 접하기 어려웠던 개인 또는 사찰이 소장한 국가지정문화재도 다수 공개될 예정이다.

3년 간 신규 지정된 보물 제2007호 <상주 남장사 영산회 괘불도> 등 대형 불화와 국보 제323호 <논산 관촉사 석조미륵보살입상>, 보물 제1942호 <화성 용주사 대웅보전> 등 건조물 문화재도 영상으로 소개할 계획이다.

문화재청과 국립중앙박물관은 이번 특별전이 문화재보호법으로도 규정되어 있는 국가지정문화재의 공개 원칙을 지켜나가는 가운데, 우리 문화재의 우수성을 국민에게 널리 알리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두 기관은 앞으로도 소장 유물의 열람과 정보 공유, 장기대여 등 다양한 분야에서 꾸준히 협조하고 국민 누구나 우리 문화재를 접할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고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김현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보건복지부, 성희롱·성폭력 신고절차 모의훈련! (2019-11-19 16:15:47)
국립산림과학원, 제주서 물고사리 자생지 최초 발견! (2019-11-19 12:45:47)

'진: 던전앤파이터 페스티벌' ...
금요일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운세, 12월 14일 [음력 11월 18일]...
한겨울 맑고 깨끗한 덕유산의 ...
콜 오브 듀티: 모던 워페어 ...
‘2019년 전국 산악자전거 대행...
에픽세븐, 신규 챕터 ‘아킨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