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한국판 뉴딜 국민보고대회...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08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회 과방위, 망 사용료 내지 않는 “구글 청문회” 추진
등록날짜 [ 2019년10월31일 11시51분 ]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노웅래)가 가칭 ‘구글(Google) 청문회’를 추진한다. 

그동안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이하 “과방위”)는 매년 국정감사에서 구글이 한국에서의 영업규모에 비하여 거의 조세부담을 하고 있지 않은 점과 국내 인터넷 기업들이 부담하는 망사용료를 전혀 내고 있지 않은 점에 대하여 지적하고 개선책 마련을 논의 했지만, 증인으로 참석한 구글 코리아 대표의 부실한 답변으로 진전을 보지 못하자 여야 위원들의 제안으로 구글 본사의 CEO가 참석하는 청문회 개최를 추진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그 첫 번째 단계로, 과방위는 29일(화) 구글 측에 공문을 보내어 청문회 개최를 위해 12월 초 구글 CEO 순다 피차이(Sundar Pichai)가 증인으로 출석할 것을 요구했다. 만일 CEO의 참석이 어렵다면 이를 대체할 수 있도록 구글의 정확한 매출액 규모와 망 사용료 지급 의사를 확인해 줄 수 있는 임원을 통보해 줄 것을 요구했다.

노웅래 위원장은 청문회 추진배경과 관련하여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하여 글로벌 기업들은 국경을 넘나들며 막대한 이윤을 챙기면서도 막상 그러한 매출을 거두는 해당 국가에 당연히 납부해야 할 부담을 교묘하게 회피하고 있어 국내외 기업 간의 역차별이 심화되고 있다. 이번 청문회를 통하여 구글이 대한민국에 부담해야 할 의무를 다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과방위의 이번 청문회가 계획대로 성사된다면 2010년 미국에서 실시되었던 토요다 청문회에 버금가는 글로벌 기업 대상의 청문회가 대한민국에서 펼쳐질 전망이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교 무상교육 등 교육부 소관 12개 법안 국회 본회의 통과 (2019-10-31 17:41:19)
국회윤리위 상설화 및 국민배심원제 도입 국회법 개정안 발의 (2019-10-31 11:40:13)

날씨, 주말 장맛비 일요일 낮...
일본 코로나19, 역대 최다 기록...
오늘의 운세, 8월 8일[음력 6월 ...
토요일 띠별로 보는 주간운...
식사문화 개선 캠페인 홍보 위...
웹젠, 2Q 영업이익 259억원... 전...
에픽세븐, 신규 월광 영웅 ‘...

최신뉴스